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7.16 화 17:12
상단여백
HOME 지역 충북
충북도, 폭염 피해 최소화를 위한 관계기관 간담회 실시- 신속한 상황관리로 폭염에 안전한 충북도 마련 -
  • 강지훈 기자
  • 승인 2019.07.12 20:15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충북도는 본격적인 폭염 시기를 맞아 각 분야별 안전관리 대책 점검 등을 통해 폭염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충북도청 관련 실과와 청주기상지청, 충북지방경찰청, 청주고용노동지청, 한국산업보건공단 충북지사, 한전충북지역본부, 충청북도 지역자율방재단 연합회 등 폭염 담당 유관기관을 포함한 20여명이 참석했다.

분야별 임무와 역할 숙지 및 폭염 대책에 대한 사항을 공유하여 폭염피해 최소화를 목표로 신속한 상황관리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올해 충청북도는 7월 5일 첫 폭염특보가 발효되어 사전 상황판단회의를 실시하였으며, 현재까지 폭염 피해로 온열질환자 11명이 발생된 것으로 집계 되었다.

* 폭염주의보 : 일 최고기온 33℃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 폭염경보 : 일 최고기온 35℃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충북도는 신속한 폭염 대응을 위해 폭염 T/F팀 구성 등을 포함한 폭염대응 종합대책을 마련하였으며, 그늘막 등 폭염저감시설 설치 및 홍보 등을 위한 예산(1,793백만원)을 확보하고, 그늘막․무더위쉼터 점검(6.18~6.20)을 실시하여 폭염에 대비하고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유관기관과 유기적인 체계를 구축하여 폭염에 신속히 대응하겠다.”라며, “도민께서도 여름철 기상상황에 관심을 갖고, 폭염대비 국민행동요령을 준수하여 피해가 없도록 대처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강지훈 기자  newswin700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