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9.20 금 17:36
상단여백
HOME 지역 울산/경남
밀양시, 교통약자 콜택시 전달식 가져노후차량 8대를 신차로 교체
  • 강미소 기자
  • 승인 2019.06.13 17:16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교통약자 콜택시 전달식 모습

밀양시는 13일, 오전 10시 시청 광장에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한 교통약자 콜택시 노후차량 8대를 신규차량으로 교체하고 위탁기관인 대광택시(주)에 전달했다.

교통약자 콜택시는 휠체어 탑승설비가 장착되어 있어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구조‧변경된 차량이다. 이용대상은 ▲1급 또는 2급 장애인, ▲65세 이상의 노약자, ▲임산부 등 일시적으로 휠체어를 이용하여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자의 이동편의를 위해 2009년부터 24시간 연중무휴로 운행되고 있다.

밀양시는 복권기금 1억 6천만 원의 지원을 받아 교체한 8대를 포함하여 총 20대의 교통약자 콜택시를 운영 중이며, 이는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법에 의한 1‧2급 장애인 200명당 1대를 운행해야 하는 법정 운행대수 9대의 222%에 해당하는 것으로 도내 시군 중 3번째로 높다.

박일호 시장은 “교통약자 콜택시 운영 10년차를 맞아 이용자의 불편과 안전을 위협하는 노후화 된 차량을 순차적으로 교체할 예정이며 교체된 교통약자 콜택시는 장애인, 이동이 불편한 어르신 등 교통약자의 사회참여 기회제공은 물론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수단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강미소 기자  alth530@outlook.kr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미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