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10.21 일 20:59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목포해경, 삼학도 남항부두 인근 해상 선저폐수 불법배출 어선 적발
  • 김태현 기자
  • 승인 2018.08.10 08:38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목포해양경찰서 청사

9일 목포해양경찰서(서장 김정식)는 8일 오후 전남 목포시 삼학도 남항부두 해상에 선저폐수를 불법으로 배출한 어선C호(9.77톤, 안강망)의 선주 겸 선장인 권모(64세, 남)씨를 해양환경관리법 위반으로 적발했다고 밝혔다.

목포해경에 따르면 권씨는 엔진 교체 과정에서 냉각수 밸브를 잠그지 않아 선저 바닥에 다량의 해수가 고이게 되자 빌지펌프를 이용하여 선저폐수 84ℓ를 불법으로 해상에 배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선저폐수 일명 빌지는 선박의 엔진 가동으로 하부에 떨어지는 기름과 외부에서 들어오는 물이나 선내에서 발생한 물이 섞여 기관실 바닥에 고인 것으로 육상에서 적법하게 처리해야 한다.

양관 해양오염방제과장은 “선저폐수 적법처리 유도 및 기관실 빌지펌프 설치 제거토록 어민 교육·홍보 전개와 기름을 불법으로 해양에 배출하는 선박은 끝까지 추적 조사하여 적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저폐수를 바다에 배출하면 해양환경관리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김태현 기자  queenapril@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