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20.6.1 월 20:15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장흥 월림마을 ‘할매들은 시방’ 출판기념회 성황
  • 오승훈 기자
  • 승인 2020.05.18 15:23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장흥군 용산면(면장 이영석)은 지난 16일 용산면 마실장에서 ‘할매들은 시방’ 출판기념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전했다.

(사)장흥문화공작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기념회의 주인공인 6명의 할머니들을 비롯한 가족 50여명과 각급 사회단체, 면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마실장은 오전부터 할머니들의 사인이 담긴 시화집을 받으려는 사람들로 북적였다.

개회식에는 다양한 축하공연과 할머니들의 시낭송, 할머니들과의 대화 등 이색적인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정종순 장흥군수는“생애 처음으로 시를 써보고, 그림을 그리는 과정을 통해 평범하지만 위대했던 할머니들의 삶의 가치가 재조명 받게 됐다”며, “살아온 지혜와 인생을 시화집으로 엮어 낸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이영석 용산면장은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달래줄 수 있는 시화집이 출간됐다. 많은 사람들이 할머니들이 전하는 위로의 메시지를 통해 마음의 상처가 치유받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승훈 기자  gud217@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