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20.2.21 금 17:04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장성 삼계농협, 광주전남 아이들 2만명에게 과일간식 제공한다- 2020년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 가공 적격업체 3년 연속 선정… 광주전남 유일
  • 김형순 기자
  • 승인 2020.02.13 13:57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장성군은 13일,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 가공 적격업체 공모’에 장성 삼계농협이 3년 연속 선정되었다고 알렸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삼계농협은 장성을 포함한 광주ㆍ전남지역 초등학교 557개소, 2만여 명의 어린이들에게 과일간식을 제공하게 됐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삼계농협은 ▲HACCP(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 인증 등 위생적인 작업환경 구축 ▲8종에 이르는 과일의 안정적인 수급처 확보 ▲광주 ‧ 전남 5백여 학교에 물품 배송이 가능한 유통체계 구축 등 전 분야에서 합격점을 받아 2018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 적격 업체로 선정되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광주 ‧ 전남권에서 유일하게 적격 업체로 선정된 삼계농협은 그간 지역 농산물의 판로 확보에 큰 역할을 해왔다”며 “앞으로도 장성 농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데 앞장서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계농협은 연간 약 120톤, 13억원에 이르는 과일간식을 공급해 지역 내 과수재배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확보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한편, 2018년부터 시작된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 지원사업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제시한 1인당 1회 과일 섭취 권장량인 150g의 조각 과일을 용기에 담아 주 1~3회씩(연간 30회) 개인별로 제공하는 사업이다. 성장기 어린이의 식습관을 개선하고 국산 과일의 안정적인 소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문재인 대통령 대선공약이기도 하다.

김형순 기자  namettoo@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