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17 일 17:18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종합
여수해경, 시민 인권보호단 정기회의 개최- 법조계・학계·종교계 등 전문가 초청 고견 청취 인권 의식 강화 -
  • 김현곤 기자
  • 승인 2019.09.25 21:38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수사 과정에서의 인권침해방지와 외부 모니터링을 강화하여 수사경찰관 인권 의식을 향상하고 국민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여수해양경찰서(총경 송창훈)는 “오늘 오전 11시 청서 2층 중회의실에서 해양경찰의 수사 투명성을 높이고, 수사 과정에서의 국민의 인권침해를 방지하기 위해 분야별 전문가를 초청해 ‘시민 인권보호단’ 정기회의를 개최했다”라고 25일 밝혔다.

이번 정기회의에서는 여수해경서장 및 각 과장 신갑년 시민 인권보호단 위원 등이 참석하여, 검ㆍ경 수사권 조정 대비 수사구조 개혁 추진 정책을 설명하고 이에 따른 인권 친화적 활동 사항을 자문하는 등 각종 인권유린 행위 방지와 인권 보호운영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또한, 시민 인권보호단 등 외부의 상시 모니터링을 통해 해양경찰의 인권 친화적 경찰 활동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을 모색하여 사회적 약자, 고령자, 여성, 청소년, 장애인 등 인권 보호 활동을 지속해서 펼쳐 나가기로 했다.

서행석 수사과장은 “검ㆍ경 수사권 조정 대비 수사경찰관과 경비함정, 파출소 직원들에 대한 지속적인 인권교육을 하는 한편, 외부 자문을 통해 수사 과정의 인권침해를 방지하고 국민에게 한 걸음 더 다가서는 해양경찰이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민 인권보호단 위원들은 평소 해양경찰에 대해 각별한 관심이 있는 법조계, 해·수산계, 종교계 등 국민의 권익 보호에 앞장서며 다양한 활동을 하는 전문 인사 9명으로 구성되어있다.

김현곤 기자  kimhk5786@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