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2.5 목 18:42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종합
서해해경청, 기름·방제자원 전시체험장 전국에서 처음으로 운영-서해청 별관에 마련…방제 기자재 등 전시, 무료 체험도 가능-
  • 강지훈 기자
  • 승인 2019.08.14 09:56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체험관

서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병로)이 전국 최초로 기름 및 방제자원 전시 체험장을 구축해 운영한다.

서해해경은 일반인과 학생들에게 해상오염의 위험성과 예방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서해해경청 별관 3층에 이 같은 전시실을 마련했으며, 오는 30일 운영에 들어간다.

체험장에는 국내에서 유통되는 기름과 유지문 27종을 비롯해 해양오염사고 시 방제업무에 사용되는 유회수기와 오일펜스 등의 방제기자재 10종이 전시되며, 방문객이 직접 해양오염 방제 체험을 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됐다.

체험장 이용은 무료이며, 학생들의 경우 학교단위 신청을 받아 단체로 이용할 수 있다.

체험관

서광열 서해해경 해양오염방제과장은“해양경찰 방제업무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키기 위해 체험장을 운영하게 됐다”며 “보다 많은 국민이 방문해 깨끗한 바다, 풍요로운 어장을 만드는데 동참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유지문(油指紋)이란 손가락 지문처럼 기름도 산지 및 생성조건 등에 따라 개별 탄화수소의 화학적 특성을 지니고 있어 이를 기름지문으로 칭함. 유지문은 유출유와 혐의유의 유사여부를 판정하는 핵심요소로 과학적 분석 에 사용된다.

강지훈 기자  newswin700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