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2.6 금 20:23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애국지사가 존경‧우대 받는 풍토 조성 최선”이용섭 시장 12일 독립운동 애국지사 이준수 옹 자택 방문 위로
  • 이동한
  • 승인 2019.08.13 08:05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12일 독립운동 애국지사 이준수(96·남구 대남대로)옹의 자택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위로했다.

이준수 애국지사는 전남 나주 출신으로, 광복군 제2지대 제3구대에 입대해 활동했다. 정부는 공훈을 기리기 위해 1990년 건국훈장 애족장(1963 대통령표창)을 수여했다.

이용섭 시장은 “오늘의 대한민국을 있게 한 산 증인으로서 건강하게 지내주셔서 감사하다”라며 “광복절을 맞아 나라를 위해 희생한 분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과 나라의 소중함을 다시 한 번 생각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애국지사님들이 존경받고 예우받는 풍토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시는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생존 애국지사 네 분에게 위문금 20만원과 건강식품을, 유가족 191분에게는 위문금 10만원을 각각 지급했다. 또한, 14일부터 3일간 광복회원(독립유공자, 유족)과 동반가족 1인에게 시내버스와 지하철 무료승차 혜택을 제공한다.

한편, 광주시에는 ▲이준수 옹(96·건국훈장 애족장) ▲이기환 옹(95·건국훈장 애족장) ▲김배길 옹(93·건국훈장 애족장) ▲노동훈 옹(92·대통령 표창) 등 총 네 분의 애국지사가 생존해 있다.

이동한  dhg100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