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0.23 수 15:08
상단여백
HOME 지역 대구/경북
경북도, ㈜헬스포유와 농산물 판로 확대와 일자리 창출위해 맞손- 경북바이오산업단지 일원에 68억원 투입... 숙취해소음료 가공공장 건립 -
  • 박규성 기자
  • 승인 2019.07.10 16:30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농식품가공기업(주.헬스포유) 투자양해각서 체결

경상북도는 10일(수) 도청 회의실에서 농업회사법인 ㈜헬스포유와 농산물가공공장 설립으로 농산물 판로 확대 및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농촌의 가장 시급한 과제인 농산물 유통구조개선과 지역 일자리부족을 해결하기 위한 이번 협약으로 농가는 계약재배를 통한 안정적 소득 증대를, 농촌은 농식품가공기업 유치를 통한 일자리를 창출하고 기업은 도내 우수 농산물 가공을 통한 고부가가치화로 이윤을 창출할 수 있어 농업․농촌과 기업 간 상생발전의 좋은 선도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헬스포유는 소비트렌드를 반영한 새싹채소(콩나물, 숙주, 보리, 땅콩 등)를 생산하고 경북바이오산업단지 일원에 내년까지 68억원을 투입해 도내 우수농산물을 활용한 숙취 해소음료 가공공장을 건립, 연매출 55억원과 일자리 35개를 창출할 계획이다.

경북도는 ㈜헬스포유의 성공적인 투자를 위해 경상북도농어촌진흥기금 융자를 지원하고, 앞으로도 필요한 행정적 지원 등을 통해 긴밀한 상호협력 관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농식품가공기업인 ㈜헬스포유(대표 신상문)는 2011년부터 국내 농산물 위탁생산, 구매유통의 선두주자로 활약하며 연간 45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보원푸드의 자회사이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농식품기업체의 *취업유발계수는 18명 정도로 타 산업에 비해 매우 높다”고 강조하며 “㈜헬스포유가 농식품가공기업 투자유치의 성공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 취업 유발계수 : 평균 11.6명, 기계장비 9.1명, 전기 5.3명 (한국은행 자료)

<취업유발계수> 특정 재화 10억원을 생산하기 위해, 해당 산업 뿐 아니라 산업 간 파급효과로 다른 산업에서 간접적으로 유발되는 취업자 수, 한국은행에서 발표

아울러, “농산물 판매 걱정없는 농촌과 젊은 청년이 찾아오는 좋은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우수 농식품기업을 경북으로 유치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규성 기자  Kwangil9722@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