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4.22 월 10:00
상단여백
HOME 정치
바른미래 일부의원 ‘평화당 행(?)’박지원의원, 선거법개정안과 관련 당적변경 움직임 제기
  • 강성율 기자
  • 승인 2019.03.27 15:52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은 바른미래당 일부 의원들이 평화당으로 당적을 옮기려는 움직임이 있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26일 MBC 라디오에 출연, 바른미래당 일부 의원들의 평화당행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그러한 움직임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고 말했다. 그는 본인도 (평화당으로 오려는 의원들과)대화를 했다 며 지금도 국회에서 조우를 하게 되면 어떻게 돼가느냐 하는 정도의 의견을 나누고 있다 고 밝혔다. 

정치권에서는 바른미래당 일부 의원들의 탈당은 선거법 개정안의 패스트트랙 지정 여부가 결정적 계기가 되지 않느냐는 관측을 제기하고 있다. 바른미래당 소속 구 바른정당 의원들의 반대로 선거법 개정안의 패스트트랙 처리가 불발될 경우, 이를 명분으로 당내 호남 지역 의원들이 평화당의원들과 함께 제3지대 창당 등에 나설 수 있다는 것이다.

반대로 바른미래당 지도부가 선거법 개정안의 패스트트랙 처리를 강행할 경우, 바른정당 출신 의원들의 반발 및 탈당 가능성이 커진다. 바른정당 출신 의원들의 집단 탈당이 가시화된다면, 바른미래당과 평화당의 당 대 당 통합 및 제3지대 통합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강성율 기자  excotra@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