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3.20 수 14:58
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2022 아태마스터스대회 기획재정부 국제행사 대상사업 선정‘ 7년 연속 대규모국제행사 개최 ’ 에 파란불
  • 강지훈 기자
  • 승인 2019.03.11 17:47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2022 아태마스터스대회』, 기획재정부 ‘19년도 국제행사 대상사업에 선정

전북도는 ‘2019. 3. 8(금)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2022 아태마스터스대회』개최계획이 ‘기획재정부 2019년 국제행사 대상사업으로 선정’ 되었음을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그동안 전북도는『2022 아태마스터스대회』를 유치하기 위한 절차대응에 만전을 기한 결과, 국제대회 개최에 대한 대한체육회 승인 통과(’18.10.30.), 주무부처인 문체부의 국제행사유치에 대한 사전심의 통과(‘19.2.25.)를 거쳐 - 이번에 기획재정부의 ‘2019년도 국제행사 대상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게 되었다.

2020년부터 국고지원을 받기 위해서는 금번 ‘기획재정부 심의 통과’가 매우 중요한 절차였던 만큼, 이번 선정으로 전라북도의 ‘7년 연속 대규모 행사 유치’ 라는 전략달성에 파란불이 켜졌다.

* ‘17년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18년 전국체전→‘19소년체전→‘20년 생활체육대축전 → ‘21년 프레잼버리→‘22년 아‧태마스터스대회 유치→‘23년 세계잼버리

앞으로 『2022 아태마스터스대회』개최계획에 대한 타당성 조사는 기획재정부의 요청에 따라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이 총괄하여 수행(4개월 소요, 3~7월)하며, 이후 타당성조사 결과보고서를 토대로 기획재정부의 최종심사위원회의 심의의결(‘19. 7월예정)로 국제행사 국고지원여부가 확정된다.

전북도는 국제행사개최에 대한 최종심사를 통과에서 ‘19, 8월 국제 마스터스게임협회(IMGA)에 공식적으로 유치신청을 할 계획이다.

「2022 아·태마스터스대회」유치계획

전북도는 대회유치 성공의 마지막 열쇠는 기재부의 사전타당성조사 결과에 달렸다고 보고, 정무부지사를 팀장으로 하는 대응 TF팀을 구성(‘19.3.4)하여 이미 제출된 개최계획서를 기본으로

①「2022아태마스터스대회」는 “왜 전북이어야만 하는가?”

② 경제적효과와 정책적 필요성 논리 ③ 대회 개최 유산의 발굴 등 대응계획을 마련 중이라고 밝혔다.

『2022 아태마스터스대회』가 유치되면 ①메이저 스포츠 이벤트의 지역 개최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② 2023년 새만금 세계 잼버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국제대회 운영 노하우 축적 ③도민의 생활체육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생활체육 거점으로서 위치 확보 등의 효과가 기대한다.

강지훈 기자  newswin700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