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2.22 금 17:28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산악인 엄홍길 대장, 완도군민에게 뜨거운 울림 전하다!
  • 강지훈 기자
  • 승인 2019.02.14 14:38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지난 13일 세계 최초로 히말라야 8,000미터 16좌를 완등한 산악인 엄홍길 대장을 초청해 ‘약속과 희망’이라는 주제로 군민 강좌를 개최했다.

완도 문화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강좌에는 완도 군민과 장보고대대 국군 장병, 공무원 등 600여 명이 참석하여 좌석이 부족할 정도로 엄홍길 대장의 강연에 대한 기대감은 고조됐다.

이날 강연에서 엄홍길 대장은 세계 최초 히말라야 16좌 완등을 하기 까지 있었던 숱한 실패와 목숨을 잃을 뻔 했던 순간들을 이겨 낸 경험담을 소개하며, 참석자들에게 힘든 순간이 와도 포기하지 않고 굳은 의지로 극복하길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강연에 참석한 장보고대대의 한 장병은 “실패가 두려워 목표를 낮추고 도전을 피해 왔던 삶의 태도가 부끄럽게 느껴졌고, 이제는 두려움을 떨치고 무엇이든 과감하게 도전해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강연에 앞서 인사말을 통해 “오늘 엄홍길 대장님의 말씀을 삶의 지혜로 삼길 바란다.”며 “우리 군이 올해를 해양치유산업의 원년으로 삼아 새로운 도전을 하고 있는데 쉽지는 않겠지만 엄홍길 대장님의 ‘도전 정신’처럼 굳건하고 성실히 수행하여 우리 군의 희망이자 미래 산업인 해양치유산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겠다.”고 말했다.

엄홍길 대장은 현재 한국외국어대학교 석좌 교수 및 엄홍길휴먼재단의 상임 이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2012년 대한산악연맹을 빛낸 50인 선정, 2013년 대한민국 창조 경영인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다섯 번째 열린 완도군의 명사 초청 군민 강좌는 문화․인문학․역사․관광 등 각 분야의 저명인사를 초청하여 군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강지훈 기자  newswin700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