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4.21 일 22:05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보성군 소규모 공공시설사업 설계지원단 운영- 본청 및 읍면 시설직공무원이 자체설계 추진
- 주민편익사업 등 180건에 60억 원 투입, 4억 원 예산 절감 기대
  • 이재준 기자
  • 승인 2019.02.13 15:56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보성군은 지난 12일 2019년도 소규모 공공시설사업 설계지원단을 발족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족한 설계지원단은 군 도시개발과장을 단장으로 본청과 읍·면 시설직 공무원 15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앞으로 △마을안길 및 진입로 정비 △용배수로 정비 △아스콘 덧씌우기 등 소규모 공공시설사업 180건, 총사업비 60억 원에 대한 현지측량 및 자체 설계 작업을 진행하게 된다.

시설직 공무원이 현장조사부터 설계까지 직접 나서 4억여 원의 설계용역비가 절감될 뿐만 아니라, 사업 조기발주로 고용창출, 재정신속집행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시설직 공무원의 건설기술 노하우 습득과 자기개발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특히, 사업추진에 따른 민원발생 요인을 사전에 해소하고 신속한 공사를 진행을 위해 설계 작업 기간 동안 현지사정에 밝은 주민대표자 등의 적극적인 참여와 의견수렴을 통한 건설행정 추진의 신뢰도를 증진시켜 나갈 방침이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이번 설계지원단 운영을 통해 군민 생활 정주 여건을 개선하고, 한발 앞선 소통 두발 빠른 행정으로 군민과 공감하는 꿈과 행복이 넘치는 희망찬 보성건설을 만들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각종 소규모 공공시설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하여 이번 설계지원단 운영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면서 “2월말까지 설계를 완료하고 3월중 착공 하여 영농기 이전인 5월말까지 사업을 마무리 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준 기자  hayabusa1999@hotmail.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