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8.25 일 22:18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여수시, 자동차세․과태료 체납차량 ‘번호판 뗀다’- 18일부터 아파트 단지 등 차량 밀집지역 집중 단속
- 자동차세 2회 이상․과태료 30만 원 이상 체납차량…번호판 영치
  • 이재준 기자
  • 승인 2019.02.13 14:50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여수시청 전경 사진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는 18일부터 자동차세와 과태료 체납차량을 집중 단속한다고 밝혔다.

시는 자동차세 2회 이상 체납 차량과 과태료 30만 원 이상 체납 차량을 찾으면 번호판을 떼어 내 보관할 계획이다.

또 체납 1회 차량은 번호판 영치 예고를 통해 자진납부를 유도하고, 생계형 체납자에게는 분납을 유도하는 등 단속을 탄력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번호판 없는 차량을 운행할 경우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번 단속은 대형주차장, 아파트 단지 등 차량 밀집지역에서 이뤄진다.

시 관계자는 "자동차세와 과태료 체납자는 번호판 영치로 불편을 겪지 않도록 단속일 전까지 체납액을 자진 납부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재준 기자  hayabusa1999@hotmail.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