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20.5.29 금 14:11
상단여백
HOME 정치 정당
평화당, 이달부터 세비인상분 240만원 상당 기부미혼모와 여성인권보호단체인 한국여성재단등 사회적 약자에
  • 강성율 기자
  • 승인 2019.01.18 15:09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민주평화당이 17일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지난해 보다 1.8%p 늘어난 국회의원 세비를 모아 시민단체, 사회적 약자 등을 위해 기부키로 의결했다.

이달 세비 인상분은 미혼모와 여성인권보호단체인 한국여성재단에 기부할 예정이다. 당초 평화당은 지난해 2019년도 예산안처리 당시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국회의원 세비를 일방적으로 1.8%p 인상 결정을 했다고 주장하며 인정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장병완원내대표는 “국민들이 너무 어려움에 처해있고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에 따른 의원정수 확대를 논의하는 상황에서 세비인상은 적절치 않다는 것이 평화당 입장이었으나(교섭단체가아니라서)결정과정에 참여하지 못해 확정됐다” 며 “ 평화당은 인상된 세비를 의미있는 단체에 기부하는 것을 당론으로 결정했다‘ 고 설명했다.

최경환 최고위원도 이날 회의 기자들과 만나 지난해 연말 의원세비 인상 논란이 있을때 의원총회에서 인상분을 사회 환원하는 방안키로 결정했었다 며 올해 1월분 세비 인상분은 미혼모와 여성인권보호단체인 한국여성재단에 기부하기로 했다 고 말했다.

최 최고위원에 따르면 의원세비 인상분은 1.8%p를 적용하면 연간 182만원 정도다. 1월 인상분은 1인당15만1천667원상당이다. 평화당은 소속 의원 14명과 바른미래당 소속이나 평화당에서 활동 중인 의원 2명등 총 16명이 참여해 242만6천672원을 기 부키로 했다.

최 최고위원은 매월 한국여성재단에 기부할 지, 단체를 바꿀 지에 대해서는 더 논의키로 했다 며 이달분 세비가 이체되면의원실로부터 인상분을 받아 한국여성재단에 전달할 계획 이라고 덧붙였다.

강성율 기자  excotra@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