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3.22 금 15:49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청
충북교육청, 특수교육 방과후학교 지원에 4억 6천 만 원 증액- 2019학년도 특수교육 방과후학교 지원 강화
  • 강지훈 기자
  • 승인 2019.01.10 16:50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충북교육청

충청북도교육청이 2019학년도 특수교육대상학생에 대한 방과후학교 지원을 강화한다고 10일(목) 밝혔다.

현재, 도교육청은 특수교육대상학생의 수요에 따라 맞춤형 방과후프로그램과 방과후과정반(종일반) 등 두 가지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올해 맞춤형 방과후프로그램에 1인당 월 12만원, 연간 144만원을, 방과후과정반(종일반)에 학급당 연간 7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는 전년예산 대비 맞춤형 방과후프로그램 7%(2억8천8백만원)가, 방과후과정반(종일반)은 233%(1억7천6백만원)가 증액된 규모다.

현재 맞춤형 방과후프로그램에는 도내 유·초·중·고·전공과 특수교육대상학생 3,977명 중 희망자 3,474명(87.35%)이 참여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특수교육대상학생들의 다양한 교육적 요구를 반영하기 위해 독서·음악·미술·체육 등 문화예술체육 프로그램, 요리·바리스타·목공 등 진로직업 프로그램 등 다양한 맞춤형 방과후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비영리기관인 외부 방과후기관 등을 선택하여 이용할 수 있게 하고 있다.

올해 전년예산 대비 상당히 증액된 방과후과정반(종일반)은 초등학교 돌봄교실과 같이 교육활동뿐만 아니라 보육기능을 통합하여 운영하고 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특수교육대상학생들이 방과후학교를 통해 개인의 소질과 잠재력을 개발하여 긍정적인 자아 존중감을 형성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특수교육 방과후학교 지원으로 모두가 행복한 특수교육 분위기가 형성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강지훈 기자  newswin700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