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9.1.18 금 19:10
상단여백
HOME 정치 정당
[정의당·정의당광주광역시당]이순자씨 ‘전두환 민주화 아버지’ 망발을 멈추고, 전두환은 7일, 광주지법 재판에 응하라
  • 김기성 기자
  • 승인 2019.01.02 17:01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전두환씨 부인 이순자씨가 남편 전씨를 ‘민주화의 아버지’로 평가했다. 자기 최면도 이만하면 병이다.

전씨는 광주를 생지옥으로 만든 학살자다. 그 죄가 인정돼 1997년 무기징역을 선고받았다. 지금 그의 운신이 자유로운 것은 그가 무죄여서가 아니다. 운 좋게 형벌을 사면 받았을 뿐이다. 그런데도 전씨는 단 한 번도 반성하는 태도를 보인 적이 없다. 오히려 부부가 회고록을 내며 자신들도 5.18의 억울한 희생자라며 망언을 늘어놓고 있다.

이씨는 남편이 치매를 앓아 5.18 관련 재판에 출석할 수 없다고 했다고 한다. 치매를 앓으면서 재작년 회고록은 어떻게 냈는지, 골프 치러 다니던 사람은 전씨가 아니고 전씨 아바타인지 의아하기만 하다.

전씨가 잔꾀로 재판에 불출석하며 정상적인 재판 진행을 막고 있는 것은 법치주의를 훼손하는 것이다. 전씨는 지난 9월 21일 재판 관할 이전을 신청했다. 하지만 대법원에서 관할 이전을 최종 기각하면서 오는 7일 광주지법에서 재판을 이어가게 됐다. 만일 이번에도 불출석한다면 강제구인을 해서라도 전씨를 법정에 세워야한다는 국민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40여년 가까운 세월이 지났어도 전씨 부부가 민주주의와 국민을 대하는 태도는 한결같다. 권력을 잡고자 불법적으로 계엄군을 동원해 수많은 시민을 학살한 그 수준에서 한 치의 어긋남이 없이 그대로다. 뻔뻔하기가 이루 말할 데가 없다. 전씨가 전직 대통령으로서의 품위를 조금이나마 유지하고 싶다면, 광주 영령 앞에 무릎 꿇고 사죄하고 재판에 성실히 임해야 한다. 그러지 않을 바에야 전씨 부부는 그 입 다물고 더 이상의 망발을 멈추기 바란다.

김기성 기자  giesung99@daum.net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