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11.20 화 15:05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종합
동신대 재학생 미국 실리콘밸리서 8일간 연수
  • 강지훈 기자
  • 승인 2018.07.17 17:06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동신대 미국 체험 프로그램

동신대학교 에너지융합대학(학장 연석주)은 세계 소프트웨어 IT 산업의 중심지인 미국 실리콘밸리와 샌프란시스코 등에서 ‘신에너지와 IT융합 기술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동신대 미국 체험 프로그램

2018년 프라임사업단 프로그램 우수 참여 학생 15명과 교직원 3명은 지난 5일부터 12일까지 8일 동안 캘리포니아 에너지국과 실리콘밸리(Apple park·구글 본사·MS·테슬라), 칼파인(CALPINE) 지열발전소, 코반타 에너지(COVANTA ENERGY) 발전소 등에서 미국 에너지 정책과 에너지 산업을 경험했다.

동신대 미국 체험 프로그램

또 미국 최대 태양광 콘퍼런스인 ‘인터솔라 북아메리카 2018’에 참가해 세계적인 에너지기업에서 개발한 태양광 관련 최신 기술을 체험하고 우리나라와의 차이점에 대해 토론했다.

스탠퍼드대학교에서는 전공별로 조를 나눠 연구소를 돌아본 뒤 교수, 연구원, 학생 등과 개별 인터뷰를 진행하기도 했다.

동신대 미국 체험 프로그램

학생들은 자신들이 체험한 내용을 동영상과 사진, 자료 등으로 편집해 프라임사업단 홈페이지와 연계된 블로그에 올려 연수에 참여하지 못한 학생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연석주 동신대 프라임사업단장은 “학생들이 지역 에너지 산업 발전을 위해 앞으로 어떤 역할을 해야 할지 느끼고 빛가람에너지밸리 조성과 융성을 위한 동력을 스스로 만들겠다는 의지를 다진 계기가 됐다”며 “세계 에너지 산업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지훈 기자  newswin700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