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12.12 수 09:38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김학영 전 민주당 고흥군수선거 예비후보 기자회견 열고민주평화당 송귀근 후보 지지선언
  • 서명원 기자
  • 승인 2018.04.23 14:11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전 민주당 고흥군수선거 예비후보로 고흥군수 선거에 뛰어들어 바닥인심을 잡으며 표심을 공략했던 김학영(66) 전 고흥경찰 서장이 23일 오전 고흥 공용버스터미널 건너편 2층에 있는 예비후보 선거사무소에서 민주평화당 송귀근 후보와 함께 기자회견을 열고 송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한 때 더불어민주당 후보 경선 이후 무소속 출마의 뜻을 비추었던 김 전 예비후보는 이 자리에서 “3선으로 구태에 물든 고흥의 미래를 위해서는 새로운 변화를 끌어갈 수 있는 행정력이 검증된 참신하고 유능한 군수가 필요하고 그 적임자는 송귀근 후보 밖에 없다.” 며 무소속 출마를 철회하고 송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김 전 예비후보는 본인이 입법고시, 행정고시를 합격한 후 재무부, 전남도청, 국회사무처, 청와대, 경찰청 등 다양한 공직생활을 거치며 교류했던 송후보와의 인연을 언급하며 “공직생활을 하는 동안 송후보가 보여준 공직자로서의 전문성과 청렴한 공직자로서의 자세에 많은 감동을 받았다. 특히 송후보는 30대의 젊은 나이에 이미 고흥 부군수를 역임했고 그 당시 보여준 군민을 위한 헌신적인 자세로 군민과 공직계의 지지를 한 몸에 받았고 현재까지도 송후보는 ‘지방행정 전문가’로 자타가 공인하는 고흥의 큰 인물이다. 이러한 송후보야 말로 고흥발전을 위한 적임자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김 전 예비후보는 “3선의 연장선인 4선으로 간다면 고흥의 미래는 없다.”며 송후보를 당선시켜 선거혁명을 통한 군정교체를 이루겠다며 공동 선대본부장을 수락했다.

이 자리에 함께 참석한 민주평화당 송귀근(62) 예비후보는 “김학영 선배의 고흥발전을 위한 통 큰 결단에 마음 깊은 감사와 존경을 보내며 오랜 구습으로 침체된 고흥의 개혁과 발전에 온몸을 던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명원 기자  dajoowoori@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명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