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18.11.21 수 11:25
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종합
신고리 5·6호기 공론화 영상백서 및 결과보고서 영문판 발간
  • 강지훈 기자
  • 승인 2018.01.31 16:23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국무조정실
[뉴스창]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는 31일, 공론화 과정을 영상으로 기록한 영상백서(“90일, 그 위대한 여정”)와 ‘시민참여형조사 결과보고서‘영문판을 발간했다.

“영상백서”는 이미 발간된 공론화백서(“숙의와 경청, 그 여정의 기록”)를 시청각 자료를 통해 국민들께서 쉽게 이해하실 수 있도록 약 60분간의 영상물로 제작한 것으로서, 공론화위원회 홈페이지(www.sgr56.go.kr)에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영문보고서”는 주요국 재외공관 및 코리아넷(대한민국 정부 다국어포털)을 통해 공론화의 추진과정과 합의 도출 사례를 해외에 널리 전파하기 위해 제작했으며, 공론화위원회 홈페이지에도 업로드할 예정입니다.

지난 7월 24일 출범한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는 지난 10월 20일 정책권고안을 정부에 제출하면서 공식 해산한 바 있다.

이후 공론화의 성과를 정리하고, 유산으로 남기기 위해 국무조정실 산하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지원단에서 후속조치를 진행해왔으며, 백서 발간 및 원자료 공개, 영상백서 제작, 영문보고서 발간 등을 마무리하고 공론화지원단도 문을 닫게 됐다.

이번 신고리 5·6호기 공론화는 일반국민의 많은 관심과 시민참여단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민주적인 방법으로 신속하고도 합리적인 사회적 합의를 도출했다.

이러한 성과는 지난 12일 발간된 총 5권의 백서 세트를 비롯해 영상백서 등의 형태로 정리됐으며, 추후 대의민주주의를 보완하는 숙의민주주의의 일환으로 사회적 갈등의 시민참여형 해결모형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고리 5·6호기 공론화 후속조치를 담당하던 공론화지원단의 업무는 31일부로 공식 종료되며, 향후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와 관련된 자료관리와 후속조치는 국무조정실 산업과학중기정책관실(에너지자원정책과)에서 담당할 예정입니다.

강지훈 기자  newswin700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