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UPDATE : 2020.1.24 금 12:59
상단여백
HOME 경제 부동산
건설 관리 취약 분야 점검 결과전국 지방자치단체 발주 건설 공사중 특허공법·공동계약 분야 위법 적발
  • 김영윤기자
  • 승인 2016.04.28 15:47
  • 댓글 0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특허?신기술 공법 계약 업무절차 흐름도

[뉴스창]건설 분야는 국민 체감 부정부패 심각성 높고, 부실시공 등으로 인한 국민 안전 위협 우려가 높아 취약 분야 실태 점검 및 개선 대책이 필요하다.

이에, 정부합동 부패척결추진단은 지난 2015년 8일~2016년 1월 동안 행정자치부, 국토교통부, 국민안전처 등과 합동으로, ▲전국 지방자치단체 발주 건설 공사 중 특허·신기술 공법(전수조사), 공동계약이 적용된 공사(표본조사) ▲전국 주요 공사현장의 철강재 사용 실태(표본조사) ▲전국 대형 소방시설 공사현장의 감리 현황(표본조사) 등 건설 관리 취약분야를 집중 점검했다고 밝혔다.

지방자치단체 발주 특허·신기술 공법, 공동계약은 발주자와 업체 간 유착 소지가 있는 분야로서, 추진단은 행정자치부, 전국 광역시·도와 합동으로 집중 점검을 실시했다.

지난 2010~2015년간 전국 지방자치단체 발주 건설 공사 중 특허·신기술 공법이 적용된 공사 총 11,539건을 전수조사해, 업무 소홀 사례 총 1,483건 적발(적발율 12.9%). 공법 필요성 사전 검토 누락 등 공법선정 절차 미준수 1,195건, 특허·신기술 보유자와의 사용협약 미체결 288건 등을 적발했다.

전국 지방자치단체에서 적발 사례가 골고루 나타나고, 특허공법·신기술 유형이 다양한 도로·교량, 상하수도 분야가 많았다.

특허·신기술 공법 적용 과정에서 금품을 수수하는 등 특혜 의혹이 있거나 부실 설계·시공 발생 등 사안이 중한 일부 사례를 조사하여 비리의혹이 있는 18명 수사의뢰하고, 귀책사유가 비교적 큰 지방자치단체 공무원 27명의 징계를 요구했다.

지방재정관리시스템(e-호조)을 분석, 2010~2015년간 전국 지방자치단체 발주 건설 공사 중 계획·설계 용역을 공동계약 형태로 체결한 공사 총 20,994건 중 2,384건을 표본 조사하여, 업무 소홀 사례 1,370건도 적발(전체대상 대비 6.5%, 표본조사대상 대비 57.5%)했다.

면허미소지 업체가 포함된 공동수급체와 계약을 체결한 82건, 공정 입찰을 제한하는 공동수급체 참여업체 수 부당 제한 등 1,288건을 적발했다. 적발사례는 전국 지방자치단체에서 골고루 나타나고, 특히 계약건수가 많은 상하수도, 방재 분야에서 많이 나타나고, 지역업체에 부당한 특혜가 의심되는 사례도 있었다.

그 중 면허미소지 업체가 포함된 공동수급체와 계약체결 총 82건에 대해서는 귀책사유가 크고 자칫 부실설계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되어 관련 지방자치단체 공무원 165명 징계를 요구했다.

시공분야는 최근 수입산(주로 중국산) 불량 철강재가 건설현장에 유입되어 국민 안전을 위협할 수 있다는 지적이 국회, 언론으로부터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이에, 추진단은 철강재 유통 실태를 파악하여 제도개선 방안을 마련하고자 국토교통부,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 관세청, 한국철강협회 등과 합동 점검을 실시했다. 한국산업표준에 미달되는 철강재 사용 의심업체로「부적합 철강재 신고센터(한국철강협회 운영)」에 제보된 전국 31개 건설현장을 점검했다.

KS 규격 미달 중국산 철강재(H형강) 사용 공사현장 9곳 및 동 철강재를 납품한 철강구조물공장 6곳을 적발하여 품질성적서 변조 등 28건의 위법행위를 확인했다. 적발된 15개 업체 고발 및 행정처분을 의뢰했다.

국민안전처, 4개 시·도, 소방산업기술원 등과 합동으로, 안전 점검의 일환으로 전국 다중이용 대형 소방시설 공사현장에 대한 감리 실태 점검 후 제도개선을 마련하고자, 전국 대형소방시설공사 상주감리 대상총 321개소 중 33개소(광역시·도별 1~2개소) 표본 조사사를 실시했다. 감리일지 허위작성, 감리원 미배치 등 7건의 위법행위 적발하여 4건 입건 및 6건에 대해 행정처분을 요구했다.

정부합동 부패척결추진단은 특허·신기술 보유자 등과의 유착 방지 위해 지방자치단체 계약담당 공무원의 업무상 주의의무 강화하고, 특허·신기술 공법 보유자와의 사용협약 미체결 및 특허·신기술 공법 보유자와의 하도급 계약 강요 등 계약 단계에서 자주 발생하는 부적정사례를 금지하는 명문 규정을 신설할 계획이다.

일정규모 이상의 소방시설공사에는 책임감리원 외에 보조감리원 추가 배치 의무화하고, 감리업자가 소방관서장에게 공사감리 결과보고서를 거짓으로 제출하는 등 감리결과 허위보고 행위시, 기존 과태료에서 형사처벌로 제재를 강화한다.

시공분야에서 추진 중인 제도개선안은 건설 자재 품질시험 전산관리시스템 건설사업정보포털시스템 (http://www.calspia.go.kr) 개선이 있다. 품질시험 단계별로 국토교통부가 관리하는 품질시험 전산관리시스템에 입력을 의무화하여 실시간 모니터링 한다. 현재는 시험성적서만 전산 등록하고 있기 때문에 품질시험을 시공자가 아닌 납품업자가 시행하거나, 품질시험 절차를 준수하지 않는 등의 문제 발생. 건설 자재 품질시험 절차 미준수 행위 제재를 강화한다.

품질시험절차를 미준수한 품질시험기관에 대해 영업정지 제재 규정 신설(건설기술진흥법 개정 예정)하고, 감리자의 품질관리 지도·감독 업무 소홀 및 품질시험기관의 시험성적서 위조·조작 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건설기술진흥법 시행령 개정 예정)해 기준 미달 철강재 유통 단계별 차단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영윤기자  newswin700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윤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